교회 양초

유족의 노트

음주운전 문화를 바꾸자! 세상을 바꾸자!

“바리케이드로 음주운전자 잡은 시민을 찾습니다”

경찰이 도주하는 음주 운전자를 검거하는 데 결정적인 역할을 한 시민을 찾고 있다. 별다른 말 없이 유유히 현장을 떠난 시민에게 감사패를 전달하기 위해서다.

22일 경기북부경찰청에 따르면 경찰은 8월 24일 경기 고양시 일산동구에서 음주 의심 차량인 검은색 승용차를 목격해 추격했다.

운전자는 계속된 경찰의 정차 명령을 무시하고 추격을 피해 지하주차장으로 들어갔다가 빠져나오는 등 도주를 이어갔다.

이때 근처를 지나던 한 시민이 음주 의심 차량을 추격하는 경찰을 목격했다. 그는 주차장 출구 근처에 바리케이드를 준비해뒀다가 음주 의심 차량이 다가오자 바리케이드로 출구를 막았다.

운전자는 출구가 막히자 차량을 멈춰 세울 수밖에 없었다. 뒤따르던 경찰은 달려가 운전자를 검거했다.

음주 측정 결과, 운전자의 혈중 알코올 농도는 면허 취소 수치인 0.08% 이상이었다. 경찰은 현장에서 추가로 운전자의 수배 사실을 확인해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대구=연합뉴스) 한무선 기자 = 대구지법 형사3단독 김지나 부장판사는 면허가 취소된 남편과 함께 술을 마신 뒤 남편에게 운전대를 잡게 한 혐의(도로교통법 위반)로 기소된 A(29)씨에게 벌금 100만원을 선고했다고 10일 밝혔다. A씨는 지난 4월 2일 오후 9시 30분께 대구 한 식당 주차장 앞 도로에서 음주운전 전력으로 무면허인 남편이 혈중알코올농도

(서울=연합뉴스) 고유선 기자 = 최근 3년간 음주운전 때문에 징계받은 교원이 500명 이상인 것으로 집계됐다. 정치권과 교육계에서는 박순애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의 '만취 음주운전'과 선고유예 논란이 국회 정상화로 대정부질문 등을 통해 다시 불거질 것으로 보고 있다. 국회 교육위원회 안민석 의원(더불어민주당)이 26일 교육부에서 제출받은 '교육부·교육

[이데일리 김민정 기자] 만취 상태로 운전하던 40대 운전자 A씨가 노점상으로 돌진하면서 70대 할머니가 목숨을 잃는 사고가 발생했다. 7일 광주 북부경찰 등에 따르면 지난달 29일 오전 9시 43분께 A씨가 몰던 검은색 차량이 그대로 인도로 돌진, 파라솔을 치고 채소를 팔고 있던 70대 할머니 B씨를 그대로 덮쳤다. B씨는 출동한 소방대원들에 의해 병원으